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내 말을 들어라 내 말을..

조회 수 4053 추천 수 0 2011.07.03 21:30:04

a0009187_4b34517adb43c.jpg

지난주 목요일. 한 공익놈이 김어준의 뉴욕타임스를 보고 있었다. 나는 괜히 뒤에 가서 "야 누가 이런거 보래? 누가 이런 막장을 보래?" 라면서 약을 올렸다. 그 놈은 "보면 안돼요?" 라면서 대꾸를 한다. 슬쩍 보니 고성국이가 한나라당 대표는 원희룡이 될거다 이런 썰을 풀고 있는 것 같았다. 화면만 본거지만 뭔 소리 하는지 척 보면 척이지. 


밥을 먹으러 가면서 또 슬쩍 묻는다. "한나라당 대표 누가 된대냐?" 공익놈이 되묻는다. "누가 될 거 같은데요?" 나는 쓴웃음을 지으며 말한다. "홍준표 아니면 원희룡이지, 임마.." 그리구선 안 해도 될 말을 덧붙인다. "아.. 나경원이 그래도 2등은 해야 되는데.." 공익놈이 묻는다. "왜요?", "어.. 형이 홍준표하고 나경원하고 양강구도일거라고 그래버렸지 뭐냐?"


이 공익놈은 내가 뭐 하는 사람인지 정확히 모른다. 그저 자기를 진보적인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한 마리의 노빠일 뿐이다... 생각없이 말한 내가 잘못이다... 놈은 눈을 흘기며 목소리를 높이기 시작한다. "에이~~ 나경원은 무슨 나경원이예요! 아 증말.. 말도 안되는 얘길 해~~"


아 놔.. 나는 짜증을 누르며 설명을 하기 시작한다. "야.. 여론조사가 1, 2등 나오잖아.. 그리고 선거인단이 21만명인데.." 공익놈이 말을 끊는다. "형! 여론조사는 여론조사일 뿐이예요! 지난번 재보선때 못봤어요?" 아- .... 야 임마 그거랑 그게 같냐?? 재보선은 여론조사에 응답하지 않은 사람들 중에 야당에 표를 던지는 사람이 더 많다는 얘기가 이건 말그대로 여론조사 결과를 점수화해서 더하는건데?? 이렇게 길게 설명하기도 뭐하니까 그냥 대강 얼버무리고 만다. "야, 임마! 너는 ABC도 모르면서 그렇게 얘기하지 말어!" 그러자 놈이 대답한다. "형, 전 ABC는 몰라도 E랑 F는 알아요."


이제 내일 가서 뭐라 그러냐... 


NO.126

2011.07.04 09:49:49
*.117.228.253

I REALLY HATE ROH BBA!

이상한 모자

2011.07.04 10:01:32
*.114.22.71

I wanna take you to a gay bar!

황상

2011.07.04 13:20:33
*.134.217.157

어제 부인을 잠깐 뵐 기회가 있었습니다! 거물들을 거느리고 다니시더군요!
모 거물이 그러더군요. '내 이름으로 검색해 보면 맨날 이상한 모자가 뜬다!'

이상한 모자

2011.07.04 15:28:12
*.114.22.71

그 자리에 계셨군요.. 대체 심거물은 뭘 어디에 검색하신건지..

jason mraz

2011.07.05 01:06:24
*.138.222.88

바로 옆에 있는 그 친구 말하는건가영

jason mraz

2011.07.05 16:11:15
*.138.222.88

얼마전에 구청 탈출한 사람입니다ㅋ

이상한 모자

2011.07.05 07:03:13
*.208.114.70

님 혹시 싸커라인 네임드? ... 골프선수 말하는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92 심상정 플랜 file [1] 코펜하겐 2011-07-08 4793
1291 2번 창구가 어디예요? 이상한 모자 2011-07-07 4358
1290 왜 니들이 지랄이세요.. file [6] 이상한 모자 2011-07-07 5197
1289 [펌/foog] 미국의 부동산 시장과 fed의 망가진 재무제표의 상관관계 이상한 모자 2011-07-06 4718
1288 계파 해체 선언한 홍준표, 그가 할 선택은? 이상한 모자 2011-07-06 4914
1287 한 두마디면 될 글을 이상한 모자 2011-07-05 4011
1286 임기 한 달 남기고 김준규 검찰총장이 '전격' 사퇴한 까닭은? 이상한 모자 2011-07-05 3783
1285 산수를 해봅시다! [4] 이상한 모자 2011-07-04 4225
1284 나의 승리다 [4] 이상한 모자 2011-07-04 4244
1283 간손미 간손미 신나는 노래 [5] 이상한 모자 2011-07-04 4973
1282 [펌/foog] 그리스 의회의 긴축재정안 통과의 의미와 그 앞날에 대한 단상 이상한 모자 2011-07-04 3897
» 내 말을 들어라 내 말을.. file [7] 이상한 모자 2011-07-03 4053
1280 나경원 망했네... file [5] 이상한 모자 2011-07-02 4157
1279 Devotion 이상한 모자 2011-07-01 3579
1278 서울서 살려면 답이 안 나와.. file [5] 이상한 모자 2011-07-01 3920
1277 램값이 똥값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733
1276 멋진 아이템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697
1275 피 튀기는 논쟁 예고하는 '나는 진보정당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982
1274 내가 많은걸 바라는게 아냐.. [10] 이상한 모자 2011-06-29 4041
1273 6.26 당대회 재밌는 사진 file [8] 이상한 모자 2011-06-29 3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