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MBS(Mortgage-backed security)는 ABS, 즉 자산담보부증권(Asset-backed security) 중에서도 모기지 대출을 모아서 증권화한 상품을 특정하여 부르는 말이다. 1968년 미국에서 지니매(Ginnie Mae)가 처음으로 매입 보증한 이래로 특히 2000년대 이후부터 신용위기 전까지 급속한 속도로 성장하여 왔다.


MBS의 발행 혹은 보증의 대표주자는 민간회사이면서도 “정부보증기관”이라는 희한한 타이틀을 지닌 페니매(Fannie Mae), 프레디맥(Freddie Mac), 그리고 지니매(Ginnie Mae) 들이다. 2000년대 중반 민간금융회사들의 실적이 이들 정부보증기관에 육박하였으나, 신용위기를 맞아 그 추세는 급격히 사라졌다.



출처
 

그래서 결국 시장에서 MBS를 공급하는 거의 유일한 주체는 위 세 기관이다. 즉, 실질적으로 미국의 부동산 금융의 상당부분은 국가에 의해 공급되고 있는 상황인 것이다. 그렇다면 이렇게 발행된 MBS를 누군가 매입해줘야 할 텐데, 그 매입주체는 누구일까? 한 분석가에 의하면 Fed가 그 주요 매입주체다.



출처

 표1은 Fed가 그들의 대차대조표를 어떻게 세배 이상으로 늘려왔는지를 보여주는데, 재무부 채권 보유는 6천5백만 달러 늘였고 MBS와 정부기관부채(Agency debt)를 1조 달러 구입했다. Ely에 따르면 5월까지 정부기관부채와 주택금융 정부보증기관 및 지니매가 발행하거나 보증한 MBS의 14%를 보유하고 있다.[출처]


위 표를 보면 Fed의 재무제표를 바나나공화국의 그것으로 만들어버린 주범이, 재무부 채권과 함께 바로 이들 MBS와 정부기관부채임을 알 수 있다. 이들 채권을 통해 Fed는 초저금리 상황임에도 막대한 수익을 올리고 있다. 문제는 Fed가 “세계 최대의 고정수입 헤지펀드”가 되었다는 비아냥거림거리가 되었다는 사실이다.


실제로 Fed의 재무제표를 들여다보면 레버리지가 2011년 6월 29일 현재 50을 넘어서고 있어, 신용위기 전의 온갖 위험을 감수하던 투자은행을 연상케 한다. 결국 지금 미국에선 부동산 경기 부양을 위해 정부보증기관이 MBS를 발행하고, 이들 상당수를 Fed가 인수하는 사상초유의 닷거브(dot gov)버블이 진행 중이다.


미국은 적어도 부동산 시장에 관한 한 자본주의 체제가 아닌 셈이다.


- 원문 : http://foog.com/1046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92 심상정 플랜 file [1] 코펜하겐 2011-07-08 4793
1291 2번 창구가 어디예요? 이상한 모자 2011-07-07 4358
1290 왜 니들이 지랄이세요.. file [6] 이상한 모자 2011-07-07 5197
» [펌/foog] 미국의 부동산 시장과 fed의 망가진 재무제표의 상관관계 이상한 모자 2011-07-06 4718
1288 계파 해체 선언한 홍준표, 그가 할 선택은? 이상한 모자 2011-07-06 4914
1287 한 두마디면 될 글을 이상한 모자 2011-07-05 4011
1286 임기 한 달 남기고 김준규 검찰총장이 '전격' 사퇴한 까닭은? 이상한 모자 2011-07-05 3783
1285 산수를 해봅시다! [4] 이상한 모자 2011-07-04 4225
1284 나의 승리다 [4] 이상한 모자 2011-07-04 4244
1283 간손미 간손미 신나는 노래 [5] 이상한 모자 2011-07-04 4974
1282 [펌/foog] 그리스 의회의 긴축재정안 통과의 의미와 그 앞날에 대한 단상 이상한 모자 2011-07-04 3897
1281 내 말을 들어라 내 말을.. file [7] 이상한 모자 2011-07-03 4053
1280 나경원 망했네... file [5] 이상한 모자 2011-07-02 4157
1279 Devotion 이상한 모자 2011-07-01 3579
1278 서울서 살려면 답이 안 나와.. file [5] 이상한 모자 2011-07-01 3920
1277 램값이 똥값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733
1276 멋진 아이템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697
1275 피 튀기는 논쟁 예고하는 '나는 진보정당이다' 이상한 모자 2011-06-30 3982
1274 내가 많은걸 바라는게 아냐.. [10] 이상한 모자 2011-06-29 4042
1273 6.26 당대회 재밌는 사진 file [8] 이상한 모자 2011-06-29 3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