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너와 나는 자기애에서 얼마나 자유로운가?

조회 수 2502 추천 수 0 2012.03.19 01:30:10

자신 스스로를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남도 사랑할 수 없다고 한다.

정말 맞는 말이다.


그러나, 여기에서 내가 말하는 자기애는 좀 층위를 달리하는 말이다.


자기를 이기적으로 띄우고 싶은 것. 자기의 허함을 메움으로써의 자기애. 그건 싫다.


홍세화가 이런 말을 했다. 자신의 인생을 평가하는 것은 자기 자신이라고. 죽을 때

정확하게 인용했다는 자신은 없지만, 여튼 그런 요지의 강연을 했다.


나는 홍세화를 진심으로 존경한다.  마치 또 하나의 척탄병처럼


시덥지 않는 조그마한 권력, 앙팍한 자존심일랑 벗어 던지고


대해로 나가자.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56 푸하하 [1] 이상한 모자  2012-03-29 1696
255 촛불아 모여라..될때까지...모여라...정말? [1] 사생팬 2011-12-01 1693
254 구 전진 회원 여러분 [1] 이상한 모자 2011-09-26 1691
253 기타 건강한 소녀 캐릭터들 file 이상한모자 2013-06-17 1689
252 2011 삼합지 헌터들의 밤 [2] 이상한 모자 2011-10-20 1689
251 열린토론이 아니라 막장토론이었다. [3] 이상한 모자 2011-10-10 1689
250 '차악'을 선택할 것인가 선명 좌파를 선택할 것인가 [5] Q 2012-01-16 1682
249 가카께서 양심호소재단에서 세계의 지도자 상을 받으셨다. [2] 이상한 모자 2011-09-21 1669
248 이 공익요원놈들아! [1] 이상한 모자 2011-09-29 1668
247 안철수가 이헌재를 안고가나 보네요? [4] 백수 2012-09-19 1667
246 테스트 3 [3] 이상한 모자 2011-09-20 1657
245 안철수의 트위터 프로필 file [3] 이상한모자 2012-10-15 1649
244 왜 좌파공동대응은 진전이 없는가? [3] 이상한모자 2012-09-27 1647
243 누가 아르켜주시면 좋겠습니다. [2] plazman 2011-12-14 1642
242 한윤형님의 글에 대한 코멘트. [40] 올드보모어 2012-03-09 1641
241 '일보전진 이보후퇴'의 규약 1조 문제에 대한 다른 사람의 요약 [11] 이상한 모자 2011-12-05 1640
240 나는 똥개가 좋다! [2] 이상한 모자 2011-10-16 1635
239 에휴... file 이상한 모자 2012-06-08 1631
238 [시국좌담회] 하뉴녕공을 모시고 시국 토론회를 했습니다. 녹취록입니다. file [8] nishi 2012-06-25 1629
237 Hall of Fame에 추가한 두 개의 글을 소개 이상한 모자 2011-12-05 1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