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급진좌파연합?

조회 수 4747 추천 수 0 2012.05.10 12:45:14
백수 *.182.72.205

김종철 부대표와 장석준 전 상상연구소 부소장이 함께 쓴 이 글과 http://www.redian.org/index.php/archive/2272 장석준 선생이 그리스의 정세를 설명하면서 쓴 이 글 http://www.redian.org/index.php/archive/2767 을 보면, 많은 사람들이 입을 닫고 있는 지금 현실 정치인과 이데올로그가 손을 잡고 뭔가를 제시한다는게 일단은 바람직한 것 같습니다(치프라스라는 자와 김종철의 싱크로가 상당한 점이 재미있네요). 노선 문제는 계속 이야기돼야 할 것이고...


다만 현재 남한에서 저런 정치적 기획이 제도권에 파고들 틈은 (안타깝게도) 아직 없는 것 같고, 그러니 뭘 어떻게 하자는 구체적인 이야기들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돈 얘기부터, 당원과 지지자는 어떻게 관리할 것이고, 제도적 한계를 어디로 우회하고 통진당의 더러운 엉덩이는 어떻게 치울 것인지, 노선의 다양성은 어느 수준까지 포용하며 활동가와 정치지망생은 어떻게 생계를 유지할건지. 사실 치사해도 제일 중요한게 돈 문제 아니겠습니까? 조직 정비하면서 효율적이지 않은 부분이나 방만한 부분은 과감하게 좀 잘라내고 가급적 활동가와 관료들의 지속가능한 운동을 보장하는게 최우선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쓰고 보니 또 뻔한 내용이라 그냥 지워버릴까 하다가 아까워서 올림.




댓글 '1'

Code_G

2012.05.11 02:19:29
*.209.115.90

그... 참 생계유지가... 참....

나름대로 자생의 돌파구를 찾고는 있는데 쉽지는 않습니다.

사기가 바닥을 치고있는 현재 무작정 당비 배가 운동을 할 수도 없고.

많이 논의되어야할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6 대선 대응에 대한 이견들 [2] 이상한 모자 2012-06-11 1533
275 피임약 문제 [26] 이상한 모자 2012-06-11 3443
274 에휴... file 이상한 모자 2012-06-08 1631
273 좋은 글입니다! [2] 백수 2012-05-25 1617
272 아무리 생각해 봐도 [8] nlpd 2012-05-15 2617
271 이정희 기자회견에서 이상한 향기를 느꼈다. 이상한 부자 2012-05-12 2487
» 급진좌파연합? [1] 백수 2012-05-10 4747
269 김선동, '슈뢰딩거의 풀' 이상한 모자 2012-05-08 2470
268 내가 지켜본 바에 의하면 [7] ㄱㄴㅅ 2012-05-06 2389
267 [YES24] 안철수 밀어서 잠금해제 저자와의 대화 이상한 모자 2012-05-02 2395
266 발전이 없는 사람들 [1] 이상한 모자 2012-05-02 2117
265 바로 검찰 조사 ㄱㄱ 백수 2012-05-01 1749
264 나꼼수 운동회에 어디서 많이 보시던 분이..... [4] 이상한 부자 2012-04-29 2257
263 메모 [5] 이상한 모자 2012-04-29 1913
262 20세기 초 러시아 망명자들의 신세 [2] 이상한 모자 2012-04-27 2446
261 진보신당을 지지해 주십시오. [1] 이상한 모자 2012-04-10 1944
260 16시 퇴근 기호 16번 진보신당 입니다. [3] 이상한 모자 2012-04-10 2305
259 조직 논의 백업(미완성) [1] 백수 2012-04-07 1757
258 노선 논의 백업(미완성) [2] 백수 2012-04-07 2258
257 가슴이 아파! file [1] 이상한 모자 2012-04-06 2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