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새로운 세션 멤버들과 처음으로 합주를 해본 날, 그 중 한 명과 함께 종로3가 유진식당에 갔다. 그 동네라고 하면 역시 할아버지들과 탑골공원이다. 그 분들을 대상으로 장사하는 집이 많아서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을 책정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 내 지론은 가격이 싼 것은 싼 이유가 있다는 것이므로 음식의 질은 장담할 수 없다는 그런 생각을 갖고 있는데, 그래도 인터넷 상에서도 유명한 집이라 한 번 찾아가보았다.


IMG_3659_re.jpg


외관은 별로 신경 안 쓴다. 입구에서 음식을 만드는 것이 전형적인 '시장' 스타일이다.


IMG_3649_re.jpg


서울생장수막걸리를 한 잔 시켜서 마셔본다. 전후사정이야 어쨌든 그냥 이게 제일 무난하게 먹을 수 있는 막걸리인 것 같다. 이제 이 맛에 익숙해져서 다른 막걸리를 먹으면 기분이 이상해진다. 너무 달거나 탄산(?)이 적거나 하다는 느낌이다. 물론 뭐가 전통적인 막걸리의 맛에 더 가까운 지는 잘 모른다. 어릴 때 시골에서 마신 막걸리의 기억은 늘 신 맛이었기 때문이다.


IMG_3651_re.jpg


녹두지짐인지 뭔지 이름을 잊어버렸다. 5천원이었던 것 같다. 싼 맛에 먹는다. 그렇다고 큰 흠을 잡을만한 것은 아니었고, 막걸리 안주로 그럭저럭 먹기에 좋았다. 반죽이 좀 두꺼운데 5천원에 무엇을 기대하는가. 솔직히 재료가 무엇이 들어갔는 지도 신경을 쓰지 않았다.


IMG_3655_re.jpg


냉면이다. 육수 색깔이 기분 나쁘다. 저런 색의 육수를 보면 나쁜 기분이 든다. 고기를 끓여서 국물을 내는 모든 육수들은 투명하거나 뿌옇게 되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아주 하얀 것도 안 된다. 냉면 육수를 떠먹어보니 저런 색깔의 다른 육수와 비교하자면 좀 밍밍했다. 그리고 메밀면 삶은 맛이 났다. 면수를 첨가하는 것 같았다. 면은 뭐 그럭저럭 이었다. 6천원에 먹는 냉면 중에서는 그래도 먹을만 했다. 역시 싼 맛에 먹는 셈이다.

IMG_3656_re.jpg


돼지수육이다. 5천원이다. 획기적인 가격! 다만 어느 부위인지는 잘 알 수 없었다. 앞다리라는 생각도 드는데, 고기가 눌려있기 때문에 잘 모르겠다. 보통 눌러놓은 고기는 편육이라는 단어로 많이 쓰긴 하나 단어의 근본적인 의미를 찾아보면 편육이나 수육이나 똑같은 말이기 때문에 굳이 태클을 걸 필요는 없는 것 같다.


설렁탕 국물을 서비스로 내주시길래 맛을 봤다. 싱겁다. 색깔이 뽀얗게 되어 있는데도 싱거우니 설렁탕 국물로서는 아주 맛이 없는 축에 속한다고 볼 수 있겠다. 그러나 3천원짜리 설렁탕에 들어가는 것이므로 퀄리티를 따질 일이 아니다. 대충 소금치고 다대기 풀고 소주 한 병 시켜서 먹으면 딱 맞는 정도다.


싼 음식은 싼 만큼 즐기면 되는 것이다. 싼 음식에 고퀄리티를 요구하는 것은 양심이 없는 행위다. 식당이 컨셉을 그렇게 잡았으면 그 컨셉에 맞게 평가하면 될 일이다. 유진식당은 돈은 없는데 돼지들이 달라 붙어 뭘 사달랄때 가면 좋은 식당이라는 얘기다. 다만 미식의 대상으로는 좀 아닌 것 같다.



댓글 '4'

피똥

2013.01.14 09:23:32
*.142.50.12

새로운 세션은 누구누구인가요? 

이상한모자

2013.01.14 09:48:21
*.193.210.48

아직 비공개입니다.

koni

2013.01.14 20:24:27
*.21.26.227

사진은 무엇으로 찍으시나요? 맛집 블로거로서 손색없는 사진구성이네요 :)

이상한모자

2013.01.15 09:45:00
*.193.210.48

아이폰5, 아이폰5 입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6 식당 재판 심양 - 양꼬치, 꿔바로우 file [2] 이상한모자 2013-01-17 8905
335 식당 재판 선우정 - 육회비빔밥 file [1] 이상한모자 2013-01-16 4771
334 식당 재판 샤브스토리 - 버섯샤브샤브 file [1] 이상한모자 2013-01-16 4826
333 식당 재판 맛있는 밥상 다림 - 제육볶음 file 이상한모자 2013-01-16 4073
332 식당 재판 들꽃하우스 - 콩비지 file 이상한모자 2013-01-16 3856
» 식당 재판 유진식당 - 냉면, 녹두지짐, 돼지수육 file [4] 이상한모자 2013-01-14 3600
330 식당 재판 종로보쌈 - 보쌈정식 file [1] 이상한모자 2013-01-14 3129
329 식당 재판 후렌드 치킨 (보광동) - 프라이드 치킨 반 마리 file 이상한모자 2013-01-14 3936
328 식당 재판 서대문 원조 통술집 - 김치찌개, 간장게장, 고등어조림 file [5] 이상한모자 2013-01-10 4069
327 스팸 게시물 특별관리에 들어갑니다이 [1] 이상한모자 2013-01-05 1012
326 스팸을 지우다가 아래의 글이 지워졌습니다. [2] 이상한모자 2013-01-04 1015
325 미디어스에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15] 이상한모자 2012-12-28 3385
324 김순자와 김소연 표차의 의미 [2] 상산의 뱀 2012-12-21 1903
323 50대 투표율의 원인은! 상산의 뱀 2012-12-21 1008
322 스승님 메리 크리스마습니다! [1] 박버섯 2012-12-17 960
321 큰스승님께 질문 [1] 일병 뿔나방 2012-12-16 959
320 바보야 [1] 보라돌이 2012-12-11 1037
319 포기 ^^;; file [1] 이상한모자 2012-12-05 1149
318 괴물들 사이에 천재소녀 이무석 2012-12-02 1214
317 여론조사 이상한모자 2012-11-25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