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혁명은 언제나 시기상조

일찍 일어나는 새는 일찍 잤겠지

기타 조회 수 744 추천 수 0 2014.01.03 07:30:20

할 일이 많았다. 하지만 연초라고 회사 회식이 걸려 딜레마가 됐다. 적당히 하고 일어서려 했지만 요즘 컨디션이 그래서인지 취해버렸다. 집에 오니 8시. 어떻게 할지 고민하다가 9시 쯤에 그냥 자버렸다. 10시 반이라는 애매한 시간에 일어났지만 (90분... 옘병할 REM수면) 애써 다시 잠을 청해 새벽 4시에 일어났다.


검색어 원고를 정리하고 앞서의 코너인 조간브리핑과 겹치는 부분을 정리하는 등 대소동을 벌인 후 재빨리 한겨레21에 들어갈 그림을 합성하는 등 정신없는 아침을 보내고 이제 어제 사놓은 편의점 도시락을 다 먹었다. 컵라면과 삼각김밥도 샀는데, 컵라면은 그렇다 치고 삼각김밥은 방치하면 안될 것 같아서 그것마저 먹어버렸다.


그런데 이 망할 삼각김밥의 비닐 포장이 제대로 개봉이 안 되는 것이었다. 김과 밥이 서로 다른 층에 있기 때문에 밥과 김을 따로따로 먹는 개같은 상황이 벌어졌다. 아요...


아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6 기타 최근 국외상황에 대한 메모 이상한모자 2014-02-03 1077
515 기타 치킨 마녀사냥 중단하라! 이상한모자 2014-01-11 1950
514 기타 난 이제 모바일에서 짤을 올릴 수 있다. file 이상한모자 2014-01-11 979
513 기타 테스트 file 이상한모자 2014-01-11 732
512 기타 이 당의 이름은? 이상한모자 2014-01-09 1026
511 기타 트위터 이상한모자 2014-01-09 901
510 기타 인민복 입고 공손한 로드먼 형님 [1] 이상한모자 2014-01-09 894
509 기타 뭐 어떡하라구? 이상한모자 2014-01-09 917
508 기타 바쁘다 이상한모자 2014-01-08 1097
507 기타 같은 잘못을 두 번 하지 말자. 이상한모자 2014-01-08 713
506 기타 오바마와 레드제플린 이상한모자 2014-01-07 689
505 기타 take the corner, going the crashhha 이상한모자 2014-01-07 730
504 기타 나도 좀 살자... file 이상한모자 2014-01-06 625
503 기타 이상한 모자 쓴 몽준이 횽 이상한모자 2014-01-06 629
502 기타 노란색 이상한모자 2014-01-06 646
501 기타 수양대군 유동근 [1] 이상한모자 2014-01-05 1326
500 기타 빨래 이상한모자 2014-01-04 655
» 기타 일찍 일어나는 새는 일찍 잤겠지 이상한모자 2014-01-03 744
498 기타 말의 해라고 말발굽 골드바를 팔고 지랄? 이상한모자 2014-01-02 726
497 기타 2014년, 인생의 대위기? 이상한모자 2014-01-01 822